Center for Research Ethics Information
연구윤리 주제

연구윤리 주제

연구공동체

연구자에게 있어서 연구공동체는 없어서는 안 될 존재이다. 연구자는 다양한 연구 공동체에서 협업을 통해 학문의 발전을 추구할 수 있다. 각 구성원의 역할과 책임, 연구성과의 분배 등 연구 공동체에서의 연구윤리에 대해서 알아보자. Keyword : 공동연구, 연구계약, 연구실 생활, 멘토링, 지도교수와 학생

지도교수와 학생(Good Mentorship)

복사

http://www.cre.or.kr/article/laboratory_articles/1383213



 연구에서 지도교수 (또는 책임연구원)과 학생 (또는 연구원)은 소위, 멘토(mentor)와 멘티 (mentee)의 관계에 있다. 단어 뜻 그대로 학생은 멘토의 도제로서 연구에 입문한다. 연구 과제를 부여 받고, 이의 수행에 필요한 기술과 논리적 사고력과 분석력을 배양 받으며, 그 과정에서 학문적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좋은 멘토-멘티의 관계를 통해 멘티는 진실성 높은 연구를 수행함은 물론, 향후 진로를 결정하는데 커다란 도움과 영향을 받으며, 나아가서는 성장하여 독자의 실험실을 갖추었을 때나 제자를 받았을 때의 실험실운영과 지도방식과 연구철학에도 지대한 영향을 받게된다. 이처럼 멘토와 멘티 사이에 형성된 사제관계와 동료관계는 평생의 학문적 동반자 관계로 이어진다.

 멘토-멘티 간의 평생을 갈 수 있는 교류에서 핵심이 되는 요소는 연구 활동에서의 진실성에 기초한 상호신뢰이다. 이러한 상호신뢰는 연구과정에서 자칫 발생할 수 있는 갈등을 예방하고 해소하는데 강력한 힘이 되어줌은 물론 서로를 존경하는 학자로서 인정하게 하는 근간이 된다. 이 신뢰가 부재할 때, 실험실은 자칫 욕심과 시기가 팽배한 공간이 되고, 연구의 진실성은 파괴될 수밖에 없는 상황이 발생한다. 이와 대조적으로 좋은 멘토를 많이 보유한 기관은 좋은 연구기관이다.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xml:namespace prefix = "o" /--><!--?xml:namespace prefix = o /--> 

[연구자에게 있어서 멘토의 기능]

멘토는 학생에게 다양한 의미를 가지고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존재이다.

좋은 멘토라면 첫째, 학생이 마음을 터놓고 이야기할 수 있고, 자신도 학생에게 그렇게 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 둘째, 학생이 도움을 필요로 할 때는 언제나 어떠한 형태로든 도움을 주어야 한다. 셋째, 학생이 성장해서 지도자의 위치에 있을 때 항시 떠올리고 참고하는 롤모델이 될 수 있어야 한다.

 

다음은 미국 국립과학원, 공학원 및 의학원에서 발행한『조언자, 선생, 역할 모델, 친구』에서 제시하고 있는 멘토의 기능에 대한 내용을 번역 및 가공한 것이다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 1997).

 

1. 멘토는 학문 연구 수행의 스타일과 방법을 보여주고 가르친다.

- 멘토는 연구 상의 문제를 정의하고, 의문을 제기하며, 문제해결을 위한 방법을 선택하는 기술을전수하게 된다. 계획된 프로그램을 통해서 이러한 기술을 전수할 수도 있고, 연구과정에서 직접문제에 달려들어서 풀어가는 과정을 학생이 보고 배우게 할 수도 있다. 이러한 멘토링은 학생의향후 연구생활에 지대하고도 지속적인 영향을 미치게 된다.

- 특히, 멘토는 멘티에게 연구윤리규범을 실천하는 모습을 보임으로서 연구진실성을 추구하는 과학의 전통을 전수해야 한다.

 

2. 멘토는 학문 연구를 평가하고 비판한다.

- 멘토는 학생의 연구노트를 보거나, 발표를 듣거나, 논문초고나 졸업논문을 읽으면서 건설적인 비평을 제공해야 한다. 이를 통해 학생의 문제를 확인하고 적절한 치료법을 제공하며 학생이 스스로의 연구기술을 닦아나가도록 도와주며, 의사소통 능력을 향상시키게 된다.

 

3. 멘토는 멘티를 학문 사회로 연결시켜준다.

- 멘토는 학생들에게 학문의 발전방향과 추세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 멘토는 논문의 저자권, 동료심사, 데이터 공유, 공동연구 등과 같은 연구윤리관련 사항들은 학생에게 가장 먼저 알려주는 사람일 가능성이 크다. , 멘토는 학생이 학계와 연구계라는 직업에 진입하는 과정에서 선배이자 중계자로서의 역할을 해야 한다.

 

4. 멘토는 학생의 커리어 개발을 돕는다.

- 멘토는 학생의 후견인이 되어야 한다. 학생의 미래설계를 통찰력과 정보를 이용하여 도와야 한다. , 학생을 다른 과학자들에게 소개하고 그들과 교류토록 장려함으로서 인적 교류망을 구축하는 것을 도와야 하며, 학생이 타협, 중재, 설득 등의 적절한 대인교류기술을 개발하는 것을 도와야 한다. 지도의 후반기엔 학생이 학술모임에서 발표자, 또는 조직위원 등의 일꾼으로서 활동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여야 한다.

 

5. 멘토는 다른 상황에서 다른 의무를 수행한다.

- 멘토의 역할은 실험실과 재료를 제공하고 조언해주는 후원자, 논문작업을 조망하는 지도자, 그리고 조언자, 막역한 친구, 비판자 등 수시로 다양하게 변할 수 있다. 멘토의 기능은 학생의 필요와 상황에 따라서 얼마든지 바뀔 수 있고 그러기 위해서 대상에 대한 지속적인 인간적이고도 지적인 감독과 유대가 지속적으로 요구된다.

 

6. 멘티는 멘토가 힘을 악용할 경우 희생양이 된다.

- 어떤 대학원생들은 멘토에게서 논문연구에 필요한 재료는 물론, 등록금과 생활비, 그리고, 학술활동의 경비를 지원받는다. 또한, 적지 않은 경우, 멘토의 도움은 학생들이 졸업 후 직장을 구하는데 결정적인 작용을 하기도 한다. 이러한 사실은 한편으로 학생들이 힘의 악용에 쉽게 휘둘릴 수 있음을 의미하기도 한다.

- 힘의 악용은 교수로부터의 강요 또는 무관심 둘 중 하나로 나타날 수 있다. 학생이 이러한 상황에 처하게 되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당사자가 바로 문제의 원인제공자라는 사실 때문에 상황이 매우 곤란해진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학생이 이러한 문제를 겪어나 인지했을 때에는 멘토와 직접 대면하여야 한다. 대화는 상황을 해결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기 때문이다. 문제를 회피하거나 해결을 미루는 것은 문제를 더욱 악화시킬 뿐이다.

 

7. 멘토와 멘티의 관계는 매우 특별하다.

- 멘토-멘티의 관계는 특별히 강하며 오래가는 특징을 갖는다. 실제로 학위과정중의 멘토링 기간은 두 사람 간의 유대관계의 시작에 불과한 경우가 많다. 학생은 졸업이후 연구나 직장생활에 대한조언을 구하기도 한다. 또한 졸업생의 업무수행능력에 따라서 멘토는 그의 능력이나 인격을 평가 받기도 한다.

- 제대로 된 멘토링을 위해서 필요한 학생의 학업수행과정, 지적발달과정, 연구진척과정들에 대한이해는 일반적인 지도관찰뿐 아니라 빈번한 대화를 필요로 한다.

- 여기서 실험실의 크기가 중요한 요소로 작용하는데, 멘토는 얼마나 충실히 학생을 지도하고, 수반되는 문제에 대한 책임을 질 것인지를 작심하는데 있어서 학생 수가 많을수록 학생을 충분히 대면할 기회가 적어진다는 점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제대로 지도를 받지 못한 학생은 모르는 사이에 규칙을 위반하고 의도적이건 비의도적이건 실수도 쉽게 할 것이다.

 

8. 멘토와 멘티 사이에는 신뢰가 구축되어야 한다.

- 교수와 학생 상호간의 인간적 존중은 멘토-멘티 관계에 필수적인 요소이다. 학생은 연구테마를 선정할 때 전적으로 교수의 지식과 경험에 의존하고, 그 이후에도 교수의 지도능력을 전적으로 믿고 따른다.

- 교수도 학생의 연구업적에 신뢰를 부여할 줄 알아야 한다. 멘토는 학생의 실험수행 실태, 데이터 분석 능력, 아이디어와 데이터를 발표하고 토의하는 능력에 대한 관찰을 통해서 연구능력에 대해 판정하고 신뢰할 수 있어야한다.

- 자유롭고 진지한 대화는 상호 존중과 신뢰의 바탕 하에서 가능하다. 멘토는 항시 학생에게 비판적이고 요구하는 모습으로 비춰지게 되는데, 학생개인에 대한 온정어린 배려와 또 연구에 대한 정열이 동반되었을 때, 학생은 이를 불쾌감과 협박의 표시가 아닌 진정 도움이 되고자 하는 비판과 지도로 인지하게 된다. 이를 위해 또한 필수적인 것은 학생들의 업적에 대한 정확한 크레딧의 배정과 칭찬이다.

 

[멘토의 선정]

학생이 실험실을 선택할 때는 연구 관심 분야가 최우선적인 결정요소가 되겠지만, 지도교수에 대해서도 신중히 고민해야 한다. 멘토 및 실험실 동료들과 형성할 수 있는 인간관계의 형태와 질, 그리고, 그 지도교수 밑에서의 발전 가능성에 대해서 평가해 보아야 할 것이다. 다음은 좋은 멘토를 선정하는데 학생이 참고할 수 있는 지표들이다.

 - 논문발표실적 (SCI, SCIE, SSC 등에 등재된 journal에 발표한 논문을 주로 따질 것)

 - 연구비 수주 실적

 - 학계 또는 사회에서의 평판(학회나 세미나 초청발표 실적, 자문 실적 등)

 - 학생 배출 방식과 실적(현재 지도학생의 수_너무 적거나 많아도 좋지 않을 수 있음, 졸업생들의 자신감과 자부심의 정도)

 - 실험실의 활발한 정도와 실험실원들의 연구에 대한 열의

위의 사항들에 대한 판단은 인터넷 검색을 통해 할 수도 있으나, 실험실을 직접 방문하여 교수와 실험실 사람들과 대화하여 판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는, 일정 기간 동안의 인턴쉽을 통해 직접 실험실 생활을 하면서 경험적 판단을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Mentee 학생에 요구되는 자세]

어떤 학생들은 멘토와 가깝게 지내는 것을 어려워한다. 당연히 지도교수는 친구같이 쉽게 대화할 수 있는 대상은 아니다. 그러나 연구와 관련해서는 달라야 한다. 동료학생이나 선배도 도움을 줄 수는 있지만 연구에서 지도 교수나 책임연구원으로부터 받는 도움과 지도는 그 중요도에서 크게 차이가 있고, 지도교수와 책임연구원은 자신의 학생이나 연구원이 어떠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지를 알고 적절한 도움을 줄 수 있어야 한다. 좋은 멘토가 따로 있듯이, 학생도 좋은 멘티 또는 나쁜 멘티가 될 수 있다. 학생이 좋은 연구자로 발전해나가는 것은 멘토 혼자만 애써서 이루어질 일은 아니다. 학생도 다음과 같은 사항들을 인식하고 노력할 필요가 있다.

 

1. 지도교수가 자신의 학문적 역량을 키워줄 것이라는 신뢰를 가지고 지도 편달을 적극적으로 수용할 것

- 교수를 찾아서 실험결과를 논의하는 일이 잦을수록 좋다. 실험결과뿐 아니라, 사적인 고민이나 동료와의 갈등 등 모든 것을 상담할 수 있다. 어떠한 멘토도 학생이 찾아와 조언을 해 달라고 할 때 이를 마다하지 않는다.

- 교수는 항시 학생에게 비판적이고 요구하는 모습으로 비춰지는데, 그 이면에 학생에게 진정으로 도움이 되고자 하는 배려와 또 연구에 대한 정열이 있음을 인식해야 한다.

 

2. 독자적인 연구수행능력이 갖추어지기 위해서는 지도교수의 지도와 함께, 학생 자신의 적지 않은 시간과 노력의 투입이 필요함을 인식할 것

- 하루 중 상당한 시간을 연구에 투자하고자 하는 의지가 필요하다.

 

3. 실험실 또는 연구실에서 보내는 시간의 질을 높이도록 노력할 것

- 실험실에서 보내는 시간의 절대적 양도 중요하지만 그 질도 중요하다. 예를 들어, 인터넷 서핑

이나 메시징으로 보내는 시간은 최소한으로 줄여야 한다.

 

4. 멘토와 실험실 동료들과의 꾸준한 대화를 통해서 연구수행능력의 증대를 도모할 것

- 실험실에서 동료들과의 활발한 대화, 특히 연구자체에 대한 대화는 그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5. 멘토로 부터 연구에 대한 제안 (연구프로젝트)을 받고, 이를 수용하였다면, 그보다 더욱 발전한아이디어가 자신의 것이 될 수 있도록 철저히 이해하고 고민할 것

- 지도교수가 시키는 대로 실험하기만 한다면 연구자로서 발전할 수 없다. 처음엔 교수의 아이디어 였지만 이것을 더욱 발전시켜서 자신의 아이디어가 되도록 해야 한다.

 

6. 성과 배분에 대해서는 사전논의를 통해 상호 이해할 것

- 논문에 등재되는 저자의 순서 등 연구성과의 배분에 대한 갈등과 고민은 초기에 해소되도록 한다. 이것이 해소되지 않으면 교수와 동료들에 대한 갈등은 점차 커질 수 있다.

 

7. 멘토의 지도를 수용하되 항상 건전한 비판의식을 가지고 판단 할 것

- 멘토의 가설과 의견을 존중하되, 과학은 반드시 가정한대로 되지는 않는다는 점을 명심하고 자신의 관찰이 더욱 존중받을 수 있도록 기술의 완전성을 추구해야 한다.

 

8. 멘토로부터 힘의 악용을 겪었을 때 적절한 조치를 취할 것

- 학생은 멘토에 직접 대면하거나, 주변에 존경받는 (학과장 등) 사람을 찾아 상담하도록 한다.

- 교수와 학생간의 대화는 상황을 해결할 수 있는 좋은 방법이지만 유일한 방법은 아니다. 때때로, 3자의 도움을 받는 것도 필요하다.

 

[원문출처]

- 연구윤리 이해와 실천 2011 2, 교육과학기술부 p.186~191

 

[이미지 출처]

- pics5.this-pic.com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작성자 CRE 등록일 2013-01-02 11:31
출처 연도
링크
LIST : 13건/13건RSS FEED
본 게시판은 관리자 외에 게시물 등록이 불가능 합니다.
글쓰기